article search result of '전화' : 2

  1. 2010.03.03 뉴욕타임즈에서 온 취업 합격전화? (79)

뉴욕타임즈에서 온 취업 합격전화?

뉴욕타임즈에서 온 취업 합격전화?


며칠 전 일입니다.

친구놈과 함께 있는데 모르는 번호로 전화가 왔습니다.

사실 모르는 번호의 전화는 스팸전화일까봐 잘 받질 않습니다.

스팸문자로 웃지못할 황당상황을 들어보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 글을 먼저 읽어보세요.^^

[☆황당경험☆] - 후배에게 대리출석 해달라고 문자 보내보니...



그런데 요근래 몇군데 이력서를 넣은 곳이 있어서 혹시나 연락이 올까 기다리고 있던 터라 전화를 받았습니다.

20대 여성분이신듯한 옥구슬 굴러가는 소리가 들려왔습니다.

"xxx씨 되시죠?"

"예, 실례지만 누구시죠?"

"뉴욕타임즈입니다."




대답을 듣고는 깜짝 놀랐습니다.

'뉴욕타임즈에는 이력서를 안 넣었는데...혹시 소문듣고 날 스카웃 하려는건가?'

쓰잘떼기 없는 생각을 좀 하고 있었는데 오래 생각할 여유도 없이 바로 여성분의 음성이 들려옵니다.

"이번에 뉴욕타임즈가 어쩌구저쩌구...."



처음 멘트만 듣고는 바로 눈치를 챘습니다.

사실 예전에 내셔널지오그래픽이 전화판촉을 많이 해서 전화판촉의 위험성에 대해서 이미 알고 있던 터였죠.



그래서 바로 끊어버릴 생각에 퉁명스런 말투로 말씀을 드렸습니다.

"저기요, 생각 없습니다."

"아니, 그게 아니고...어쩌구 어쩌구..."

"제가 생각이 있으면 계속 들어보겠는데요. 지금 제가 계속 들어봤자 시간만 버리시는 거에요. 아예 구독할 생각이 없어요."

"아니, 그게 아니고....어쩌구저쩌구..."




그렇게 몇 번을 거부의사를 밝혔는데도 말을 쉬지도 않고 계속 하시더군요.

옆에 있는 친구놈은 그냥 끊어버리라고 했지만 그냥 전화기를 귀에서 멀리 떼고 친구와 얘기를 하면서 기다렸습니다.

그렇게 1분 정도가 지났나....정말 한번도 쉬지않고 계속 말씀을 하시더군요.

혹시나 녹음된 멘트는 아닌가하고 다시 한번 말을 걸어봤습니다.

"저기요, 혹시 이거 녹음 해놓으신건가요?"

"예? 방금 뭐라고 말씀하셨죠?"

"아니, 숨도 안쉬고 말씀을 하셔서 신기해서 녹음된 멘트인줄 알았습니다. 근데요, 저 진짜 구독할 의사가 없습니다. 죄송합니다. 끊을게요."

"xxx님 그게 아니구요...."


계속 이어져나오는 말을 뒤로한채 그냥 통화종료버튼을 누르고 말았습니다.



전화를 끊고나서 생각해보니 속사포 랩처럼 계속되는 그녀의 멘트도 신기했지만 제 전화번호는 어찌 알았는지...

또 이름은 어찌 알았는지...

인터넷을 뒤져보니 상담원의 달변?에 속아서 뭣모르고 구독신청을 한 분들도 계신 모양입니다.

해지를 하려고 했더니만 정말 웃긴게 책을 받아보기 전인데도 국제계약이라 해지할 수 없다는 대답만 나오더랍니다.

피해당하시는 분들 없기를 바랍니다.


읽으시면서 공감하셨다면 을 꾸욱~ 아니시라면 답변을 쫘악~^^

미자라지
☆황당경험☆ 2010. 3. 3. 06:0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머니야머니야 2010.03.03 10:08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 골때리는 피싱이군요.
    국제계약 해지해도 사는데 아무지장없습니다. ㅋㅋ 참 양아쥐들 많아여..ㅎㅎ

  3. BlogIcon 바람될래 2010.03.03 10:25  수정/삭제  댓글쓰기

    뉴욕타임즈에 합격한줄알고..
    축하합니다.. 라고 쓸뻔했어요...ㅡㅡ ^^
    에피소드네요..
    저한테는 안올지도 모르겠지만..
    그래도 조심해야겟어요..
    고맙슴돠...
    행복한 하루되세요..

  4. BlogIcon 털보작가 2010.03.03 10:52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꼬부랑 글씨를 읽을줄 모르니,
    한글판 뉴욕타임즈 신문 있냐고 물어보고 싶네요.

  5. BlogIcon 뽀글 2010.03.03 11:02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정말 속사포랩이라도 하는듯 쉬지도 않고 말을 잘하죠^^;
    저도 깜짝깜짝 놀란다니깐요^^;;

  6. 어신려울 2010.03.03 11:03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경우 정말 황당하겠어요..
    구독신청 해지안되면 어찌되는건가요?

  7. BlogIcon 넛메그 2010.03.03 12:08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별에별것 다나오더니만 이제는 뉴욕타임즈까지 등장하는군요 허허허
    그냥 웃길 뿐입니다.ㅎㅎ;

    • BlogIcon 미자라지 2010.03.04 01:33 신고  수정/삭제

      가짜는 아니래요..
      정말 뉴욕타임즌데...
      계약해지가 안되는게...양아치 짓인거죠...

  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03 12:54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자라지님 오랜만에 들렀습니다. 캐나다 갔다와서 이제 좀 적응 됐네요.^^

    법을 교묘하게 악용하는 수법이군요.
    정말 조심해야 겠네요.

  9. BlogIcon 나인식스 2010.03.03 13:19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뉴욕타임즈까지;;;;;;;;
    저런 전화는 정말 안반갑죠~;;

  10. BlogIcon 새라새 2010.03.03 13:21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 하다가 갑자기 쏙 했네요 ㅎㅎ
    ' 여보세요 무슨 선물이 당첨되셨는데요 " 흔하게 받을 수 있는 전화죠 ..
    그래서 저는 네 감사합니다.. 하고...뚝>>> 마음약한 사람들은 정말 많이 당할 수 있는거 같아요...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03 13:22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 참.. 별에 별게 많아서 무섭습니다.. 블로거들은 정말 조심해야할 듯~

  12. BlogIcon 몸짱의사 2010.03.03 14:07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NYT 가지고도 사기를 치는군요....

    전 미자라지님 뉴욕가시는줄 알았습니다~ ^^;;;

  13. BlogIcon Slimer 2010.03.03 14:3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합격되면 뉴욕 가시는거에요?
    뉴욕타임즈보험 이런건 못들어 봤는데 말이죠..

  1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03 17:45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해드리려고 했더니 그게 아니네요 ㅎㅎㅎ
    별의 별 홍보전화가 다 오네요. 도대체 번호는 어디에서 얻는지 모르겠습니다 ^^;

  15. BlogIcon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 2010.03.03 18:45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음...그렇군요. 워낙에 요즘 보이스피싱이 많다 보니 별의별 범죄가 다있네요

    • BlogIcon 미자라지 2010.03.04 01:43 신고  수정/삭제

      이런경우는 완전히 범죄라고 할 수는 없지만
      양아치 상술이죠...
      계약해지를 일방적으로 거부하는...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03 19:46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해서라도 먹고 살려는 분들이 더 대단한 것 같습니다. (먼산)
    우리 현실이 어쩌다 이리 되었을가요? 쩝!

    요즘은 전화번호를 어찌 알고 전화한거냐고 물으면,
    공중 전화번호부에서 무작위로 눌렀다고 당당하게 대답합니다. 헉!

  17. BlogIcon 담빛 2010.03.03 20:01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합격전화인줄 알고 축하해드릴려고 했더니만..'저런 이상한 전화도 있군요..

  18. BlogIcon 워크투리멤버 2010.03.03 22:4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출상담 전화 문자 좀 그만 왔으면 좋겠어요.ㅠㅠ 도대체 전화번호는 어디서 주워다가 전화하는 걸 까요..

  19.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03 23:05  수정/삭제  댓글쓰기

    옹... 그래도 들어주시네요?
    언제부터인가 애초에 '근무중' 또는 '회의중'이라는 쉴드를 치거나
    진짜로 또 전화하면 '내 정보 어디서 알았냐'고 카운터를 먹여버린다는

  20. BlogIcon Zorro 2010.03.05 03:4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이러한 전화도 있군요;;;
    잘 알아놓을게요ㅎㅎ

  21. MrBongkure 2010.03.09 11:32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제가 10년전에 받았던 전화를 님도 받으셨다니.
    막 고딩졸업하고 그런전화가 와서 (완전 순진했죠) 바로 구독했는데
    다행히 제 형님이 해지해주셔서 구독료를 다시 받았는데.

    저도 그때 취업시켜준다고 했던게 기억이 나네요.

Powerd by Tistory, designed by criuce
rss